'아무튼 출근!' 송은혜 건설 소장 밥벌이...'열정 송대리'

바른경제 | 승인 2021-09-13 07:20:01

남정현 기자 = 송은혜가 건설의 'A to Z'을 책임지기 위해 잠조차 포기한 꽉 찬 하루를 보낸다.

14일 오후 9시에 방송되는 MBC 예능 '아무튼 출근!'(연출 정겨운)에서는 설계와 도면 확인, 시공, 인테리어 작업까지 건물 하나를 완성하기 위해 이리저리 뛰어다니는 건설 소장 송은혜의 밥벌이 브이로그를 선보인다.

송은혜는 한창 공사 중인 현장으로 향해 꼼꼼하게 작업 상황을 체크한다. 다음 공정까지 생각하면서 이곳저곳을 살피고, 작업자들에게 살갑게 인사를 건네며 피드백을 주고받는다.

그녀는 "작업자분들과 소통하다 보면 다양한 반응이 돌아오지만 저는 늘 똑같이 상냥한 태도를 유지하려고 한다"며 매사 긍정적인 '열정 송 대리'의 면모를 보여준다.

평택에서 이천, 용인을 거쳐 다시 평택으로 돌아오는 등 이동에만 하루 평균 2~3시간이 꼬박 걸리는 고된 일과가 계속되지만, 송은혜는 이동 시간을 쪼개 영어 단어를 외우며 틈틈이 자기 개발에도 힘쓴다.

송은혜는 현장 업무를 마치고 사무실에 복귀해 밀린 사무 업무를 처리하고 다음날 현장 공정을 체크하며 꽉 찬 하루를 마무리한다. 그녀는 "힘들지만 재미있어서, 건물이 어떻게 지어지는지 배우는 게 즐거워서 버틴다"며 힘든 일상에도 뿌듯함을 내비친다.
◎공감언론 뉴시스 nam_jh@newsis.com

[서울=뉴시스]

바른증권방송 무료 급등주 바로가기 배너